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칼럼사설 | 인물대담 | 현장소리 | 힐링스토리 | 주요행사
현장소리    |  인사이드  | 현장소리
신천지예수교회, 신성모독 전광훈 목사 규탄 성명 발표  
“하나님 대적한 사단 마귀의 행동, 지구촌에서 사라져야”

일제강점기부터 계속된 개신교의 마귀적 행동 적시

‘종교가면’ 쓴 정치 집단 한기총의 영구적 폐쇄 역설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기자 : 김완규 등록일 : 2019-12-24 22:14 최종편집일 : 2019-12-24 22:14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이 최근 신성모독 발언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전광훈 목사를 규탄하고 그가 대표회장으로 있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의 폐쇄를 강력하게 주장했다.
 
191224_성명서_한기총 신의 실체 이제야 드러났다.jpg
 

신천지예수교회 전성도는 24일 발표한 규탄 성명서에서 이같이 밝히고 한기총 소속 교인들을 향해 구원이 없는 한기총에서 나올 것을 촉구했다.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들은 성명서에서 전 목사의 하나님 까불면 전광훈한테 죽어등의 발언은 하나님을 대적하는 것이며 신성모독, 성령 훼방죄를 자행한 것이라며 이는 곧 한기총의 말이다. 한기총의 신의 실체가 이제야 드러났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주 만물 창조주 하나님은 지상 만민이 숭배하고 존경하는 분이시다예수님과 우리 신천지 성도들은 마태복음 1324-30, 38-39절의 증거와 같이 하나님의 씨로 난 하나님의 영적 자녀이며, 하나님은 우리 아버지다. 왜 우리 아버지를 죽이려 하는가라고 규탄했다.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들은 한기총 산하 교단 및 교회와 목사들은 전광훈 대표회장과 같은 신과 사상을 가진 것으로 보인다전광훈 대표회장은 한기총을 가지고 지구촌을 떠나거나 자발적으로 유황불못에 들어가라고 밝혔다.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들은 한기총 소속 개신교의 만행은 일제강점기 때부터 이어져 온 마귀적 행동에 따른 것이라며 일본 신에게 절하고 찬양한 신사참배와 소속 목사들이 계시록을 가감한 일 최근 10년간 범죄로 목회자들이 받은 12천 건의 유죄판결 등 그들의 반국가·반사회·반종교적 행동을 열거했다.
 

이어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의 이러한 발언으로 인해 대한민국이 온 세계로부터 마귀 나라로 지적받을까 두렵다전 대표회장의 신성모독적 망언에 세계가 떠들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전 목사를 따르는 이들을 향해 맹종 신앙인들이여, 하나님을 죽이겠다고 하는 저 한기총에 구원이 있겠는가. 거기서 도망하라고 호소했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전광훈 대표회장은 자신에게 기름부음이 임했다며 대한민국이 자신을 중심으로 돌아간다, 자신의 뜻대로 되지 않으면 하나님 죽는다는 말도 서슴지 않고 있다이는 자신의 권세를 위해 종교를 이용하는 이단사이비적 사상이자 하나님을 대적하는 것이다. 종교가면을 쓴 정치적 집단 한기총은 즉각 폐쇄해야한다고 밝혔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20200804_093235.jpg
인사이드의 최신글
  경기도소방, ‘봄철 화재예방대책’ 추진…취약계…
  도, 수도권 최대 융복합 게임쇼 ‘2021 플…
  투명 인공구조물‘조류충돌 사례’ 도민제보를 받…
  '배달특급' 시범지역 2월 시장 점유율 약 1…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 안기권 도의원,광주시 도…
  “‘청년 김대건길’ 걸으며 힐링하세요”
  용인소방서, 한컴라이프케어 현장 지도방문 실시
  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소공인 디자인 지원사업
  일경험도 쌓고 일자리도 얻고‥경기 징검다리 일…
  “집중호우 산사태 피해 더 이상 없어야” 경기…
한국노동교육신문 - 노동자가 주인인 세상을 만들어가는 100년의 희망은 교육에서 시작합니다. 2021년 03월 09일 | 손님 : 67 명 | 회원 : 0 명
노동/교육
노동뉴스 
교육뉴스 
노동조합 
교육문화 
정치/경제/사회
사건사고 
사회복지 
정치경제 
인사이드
칼럼사설 
인물대담 
현장소리 
힐링스토리 
주요행사 
오피니언
기획기사 
기자수첩 
독자제안 
살만한 세상 
포토뉴스
포토뉴스 
포토세상 
독자디카포토 
동영상
용인시 
문화공연 
생활&연예 
여행&맛집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업소추천 
유익한 생활정보 
가볼만한 곳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기사제보   |    오시는길
  • 한국노동교육신문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144,102/2103 | 제보광고문의 031-335-1289 | E-mail: jhseo0625@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3.07 .15 | 등록번호 경기 아50716호 | 발행인 오예자 | 편집인: 김완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예자
    Copyright© 2003~2021 한국노동교육신문 All right reserved
    기사제보
    취재요청
    광고
    제휴문의
    청소년 보호
    상담자
    지정 및 공개
    
    031-335-1289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